바로가기
메인메뉴로 바로가기
콘텐츠 바로가기
하단메뉴로 바로가기
패밀리사이트 바로가기



새로나온책

HOME 안에 건강/질환정보 안에 새로나온책

의학자 114인이 내다보는 의학의 미래 -유승흠교수 외-

등록일자
2004-03-31
의학자 114인이 내다보는 의학의 미래 책

의학자 114인이 내다보는 의학의 미래

요약

발전하는 한국의학의 미래를 한눈에 볼 수 있는 책자가 일반인들을 대상으로 최근 한국의학원(이사장 유승흠, 연세대 보건대학원장)에서 발간됐다.
편찬위원장인 연세의대 유승흠교수(예방의학, 보건대학원 원장)를 주축으로 연세의대 김경환(약리학), 노재경(내과학), 노성훈(외과학)교수를 비롯해 서울대 의대 이명철(핵의학), 이진학(안과학), 차창룡(미생물학)교수, 가톨릭의대 김호연교수(내과학) 등이 편찬을 맡고 각 세부 자은 국내의 저명한 분야별 전문가 114명이 공동 집필을 했다.

전 3권 12부로 구성되어 있으며 내용은 뇌졸중과 같은 뇌질환에서부터 암, 감염, 맞춤 장기, 장기이식 등에 대해 30년후 미래의학의 청사진을 제시하면서 가까운 미래에는 인공장기가 보편화되고 줄기세포를 이용해 시험관에서 원하는 세포를 얻는가 하면, 맞춤장기, 맞춤약, 회춘약의 시대가 도래하고 있음을 알려준다. 또 바이러스를 죽이는 약물이 개발되어 더 이상 감기 때문에 고생할 필요도 없다고 말한다.

[한국의학원 출판부(02-2263-4041), 전 3권, 각 13,000원]

 

콘텐츠 처음으로 이동


네크워크 링크안내/사이트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