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로가기
메인메뉴로 바로가기
콘텐츠 바로가기
하단메뉴로 바로가기
패밀리사이트 바로가기



척추클리닉

HOME 안에 진료 및 검사 안에 진료과 안에 정형외과 안에 전문진료분야 안에 척추클리닉

척추란 ?

경추(목) - 7개, 흉추(가슴) - 12개, 요추(허리) - 5개, 천추(엉치뼈) 합하여 하나의 뼈로 구성되어 있습니다.

디스크란 ?

이러한 척추뼈와 뼈 사이에서 몸의 중력과 충격을 흡수 시켜주고 뼈와 뼈 사이에서 완충역활을 담당하는 물렁뼈 같은 것이 추간판, 즉 디스크 입니다.

추간판(디스크)는 경추(목뼈) 1,2번을 제외한 각 척추 뼈 사이에 있는 찹쌀떡처럼 가운데의 약 80% 정도가 물로 된 물렁물렁한 겔 타입의 수핵과 수핵을 감싸서 보호하는 섬유질의 섬유륜으로 구성되어 있습니다.

이러한 추간판(디스크)는 스프링처럼 충격을 완하시키고 분산과 흡수를 통해 척추가 제 기능을 수행할 수 있도록 하는 장치입니다.

디스크는 전후 좌우로 튼튼한 인대조직에 둘러쌓여 있어서 좀처럼 밀려 나오지 않습니다. 그러나 일단 나쁜 자세나 사고등 외부적인 자극이 가해져 척추뼈가 제자리를 잃고 비뚤어지면, 마치 고무풍선의 한쪽을 누르면 다른 한쪽이 밀려 커지는 것과 같이 디스크가 눌려 찌그러지게 되고 벌어진 쪽으로 밀려나오게 됩니다.

이렇게 밀려나온 디스크는 주위 신경근을 자극하여 통증을 일으키게 됩니다. 이것이 우리가 흔히 말하는 디스크 질환, 또는 '추간판 탈출증' 이라고 하고 이중에서도 요추(허리뼈) 사이에 있는 디스크가 밀려나와 옆의 신경을 눌러 통증이 생기는 경우를 허리디스크라고 합니다.

콘텐츠 처음으로 이동


네크워크 링크안내/사이트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