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로가기
메인메뉴로 바로가기
콘텐츠 바로가기
하단메뉴로 바로가기
패밀리사이트 바로가기



만성피로클리닉

HOME 안에 진료 및 검사 안에 진료과 안에 가정의학과 안에 전문진료분야 안에 만성피로클리닉

만성피로는 어떻게 정의할까요?

만성피로 이미지

피로하게 되면 우리들은 휴식을 취하게 되고, 이러한 휴식은 다시 우리의 몸을 회복 시켜 다시금 열심히 일할 수 있게 만듭니다. 이러한 단순한 피로는 이처럼 우리의 몸을 보호하는 역할을 합니다. 하지만 이러한 휴식에도 불구하고 계속적으로 피로가 지속되는 것을 만성 피로라고 할 수 있습니다. 특히, 만성 피로 증후군은 일상적인 활동 이후의 비정상적인 탈진 증상, 기운이 없어서 지속적인 노력이나 집중이 필요한 일을 할 수 없는 상태 등 여러 가지로 정의 할 수 있습니다.

만성피로증후군의 진단을 위해서는 미국 질병관리본부 (Centers for Disease Control and Prevention)에서 정의한 증례 정의를 주로 이용합니다.

표1. 만성 피로 증후군을 위한 증례 정의 (CDC, 1994)
  • 만성 피로 증후군
    • 임상적으로 평가 되었고, 설명이 되지 않는 새로운 피로가 6개월 이상 지속적 혹은 반복적으로 나타나고 현재의 힘든 일 때문에 생긴 피로가 아니어야 하고 휴식으로도 증상이 호전 되지 않아야 하고 만성 피로 때문에 직업, 교육, 사회, 개인 활동이 증상이 나타나기 이전에 비해 실질적으로 감소해야 한다.
  • 다음 증상들 중 4가지 이상이 동시에 6개월 이상 지속 되어야 한다.
    • 기억력 혹은 집중력 장애
    • 인두통
    • 경부 혹은 액와부(겨드랑이) 림프선 압통
    • 근육통
    • 다발성 관절통
    • 새로운 두통
    • 잠을 자도 상쾌한 느낌이 없음
    • 운동 혹은 힘들여 일을 하고 난 후 나타나는 심한 권태감

만성피로의 증상은?

휴식으로 호전 되지 않는 피로가 장기간 지속되며, 이로 인해 일이나 개인 활동에 저하가 나타납니다. 또한 기억력이나 집중력의 장애, 인후통, 근육통, 관절통, 두통, 수면 장애, 운동이나 일을 한 후 심한 권태감 등이 동반 될 수 있습니다.

만성피로의 치료

현재 만성 피로 증후군의 적절한 치료 전략이 확립 되어있지 않습니다. 아직까지 원인이 확실히 밝혀 져있지 않기 때문입니다. 하지만 증상 완화에 대한 치료와 몇 가지 기능 장애에 대한 재활 치료 등을 조합한, 각 개인에게 효과적인 프로그램을 만들어 사용 할 수 있습니다.

마이어스 칵테일 요법 (Meyers' cocktail)

마이어스 칵테일 요법은 1970년대 미국의 의사 John Meyers에 의해 개발된 치료로서 각종 난치성 질환에 대한 보완의학적 치료법의 하나로 각광받고 있습니다. 세포 내 에너지 전달에 꼭 필요한 비타민, 미네랄 등의 미세영양소를 주사제로 채워줌으로써 세포가 효율적으로 에너지 대사를 할 수 있는 환경으로 만들어 주고 교정해 주는 이른바 ‘분자교정학적 모델(Orthomolecular medicine)’의 하나인 신개념 치료입니다. 특히, 피곤한 증상으로 건강검진 등의 종합검사를 받아 보지만 혈액검사 등에서 특별한 원인을 밝히지 못하는 경우 세포 내 영양소를 빠른 속도로 직접 보충해 줌으로써 세포의 에너지 대사가 활성화되어 전신 증상이 호전됩니다.

항산화 메가 비타민 클리닉

구강으로 복용하는 비타민 C는 약 3,000mg 이상 섭취할 경우 세포내에서 사용되지 못하고 신장을 통해 체외로 배출됩니다. 따라서, 가장 강력한 항산화 비타민인 비타민 C의 경우 주사요법으로만 고용량으로 투여가 의미가 있습니다. 고용량 비타민 C는 혈액과 세포의 활성산소 스트레스로부터 우리 몸의 세포를 보호하는 항산화 효과가 탁월하여 독감 등의 바이러스 감염과 만성피로, 동맥경화증, 성인병에 도움이 되며, 기타 해독 요법과 병행 시 그 효과가 배가됩니다.

인지 행동 요법

인지행동 요법(Cognitive Behavioral Therapy, CBT)은 일반적으로 활동을 점차 늘려가는 재활적 접근과 함께 만성 피로 증후군에 대한 환자의 생각이나 신념을 다루는 정신적인 접근이 함께 이루어집니다.

운동요법

점진적으로 유산소성 운동량을 늘려가는 운동요법(Graded Exercise Therapy, GET)이 증상을 개선시킨다는 연구 결과가 주목받고 있습니다. 주 5일씩 최소 12주간 매회 5분에서 시작하여 주당 1~2분씩 운동 시간을 늘려 30분이 되도록 운동량을 늘리도록 합니다. 운동 강도는 최대 산소 60%로 제한합니다. 운동의 종류는 걷기, 자전거타기, 수영 등을 포함한 유산소성 운동이 유연성 운동, 스트레칭, 이완요법만을 시행한 경우 보다 더 효과적입니다.

콘텐츠 처음으로 이동


네크워크 링크안내/사이트 정보